Ona qalbi

어머니의 심장


Qadim zaomlarda ko'chmanchi qabilalar oilasida bir yigit yashar ekan.

옛날에 유목민 부족들 가족에서 한 사내가 살고 있었습니다.


U voyaga yetib, cho'l-u dashtlar yaqinida go'zallikda tengi yo'q bir qizni uchratib qolibdi.

그는 성숙했고, 초원과 황야 주변에서 아름다움으로 견줄 수 없는 한 소녀를 만났습니다.


Unga mahliyo bo'lib qolib, ortidan ergashibdi va unga muhabbat izhor qilibdi.

그는 그녀에게 매혹되어 버렸고, 뒤를 쫓아갔고, 그녀에게 사랑을 고백했습니다.


Bu qiz sehrgar parilardan ekan, yigitga beparvolik bilan munosabatda bo'libdi.

이 소녀는 마법에 걸린 요정 중 하나였고, 청년에게 마음편히 관계를 끊었습니다.


Ammo yigit uning ketidan qolmabdi, sevib qolganini qayta-qayta takrorlabdi.

그러나 청년은 그녀의 뒤에 남아서, 사랑에 빠졌음을 계속 반복했습니다.


Qiz uchun hamma narsaga tayyor ekanligini aytibdi.

그는 소녀를 위해 모든 것이 준비되었음을 말했습니다.


Shunda sehrgar pari yigitga hech qachon bajara olmaydigan shart qo'ymoqchi bo'libdi.

그러자 마법에 걸린 요정은 청년에게 절대 수행할 수 없는 상황을 만들기로 했습니다.


Yigit esa sevgisi yo'lida hech narsadan qaytmasligini ta'kidlab, buyrug'iga muntazir ekanligini aytibdi.

청년의 경우 그의 사랑의 길에서 그 어떤 것 때문에 돌아가지 않을 것임을 강조하고, 명령을 기다리고 있음을 말했습니다.


Pari:

요정은


- Ey yigit, yaxshisi niyatingdan qayt.

"이봐요, 청년, 당신의 원래 목적으로 돌아가는 게 좋아요.


Chunki sen menga faqat bir yumushni bajarganingdagina erishishing mumkin.

왜냐하면 당신은 제게 오직 한 가지 일을 수행해야만 목표를 획득할 수 있거든요.


Bu yumushni inson bolasi bajara olmaydi.

이 일을 사람의 자식은 수행할 수 없어요.


Menga erishmoqchi bo'lgan yigit onasini o'ldirib, uning yuragini menga keltirishi kerak, - debdi.

저를 획득하고 싶어하는 청년은 자신의 어머니를 죽이고, 그 심장을 제게 가져와야 해요"라고 말했습니다.


Yigit vahimaga tushibdi, bu ishni bajara olmasligini his qilibdi, ammo qizga bo'lgan sevgisi undan ustun kelibdi.

청년은 두려움에 빠졌습니다. 이 일을 수행할 수 없음을 느꼈습니다. 그러나 처녀를 향한 사랑은 그 위에 있었습니다.


U qizning iltimosini bajo keltirib, onasini o'ldirib, uning ko'kragidan yuragini kesib olibdi va ikki qo'llab ushlagancha qiz tomonga shoshilibdi.

그는 소녀의 양해를 이행해서, 어머니를 죽이고, 그녀의 가슴으로부터 심장을 잘라서 가졌고, 두 손으로 쥐고 처녀의 방향으로 서둘렀습니다.


Uning ko'ziga olisdagi qizdan bo'lak hech nima ko'rinmas, qizning oldiga shoshilib chopib boribdi.

그의 눈에 먼 곳에 있는 소녀 외에 아무 것도 보이지 않았고, 처녀의 앞에 서둘러 뛰어갔습니다.


Bir payt u toshga qoqilib yiqilibdi.

그 순간, 그는 돌에 걸려 넘어졌습니다.


Onaning yuragi uning qo'lidan uchib ketayozibdi.

어머니의 심장은 그의 손에서 날아갔습니다.


Shunda onaning yuragi tilga kirib: "Voy, bolajonim, qattiq yiqilmadingmi? Hech qayering lat yemadimi?" - deb xitob qilibdi.

그러자 어머니의 심장이 말했습니다. "어머나, 내 사랑스러운 아이야, 크게 넘어지지 않았니? 어디 다치지 않았니?"라고 외쳤습니다.


Bir payt yigitning oldida sevgilisi paydo bo'libdi va unga debdi:

그 순간 청년 앞에 그의 사랑하는 여자가 나타났고 그에게 말했습니다.


- Ey inson, men seni sinamoqchi bo'lib, eng og'ir yumushni, ya'ni odam bolasi hech qachon qila olmaydigan ishni buyurgan edim.

"이봐요, 인간, 저는 당신을 시험할 생각으로, 가장 무거운 일을, 다시 말해 사람의 자식이 전혀 할 수 없는 일을 명령했어요.


Bunday qabih ishga odam bolasining qo'li hech qachon bormaydi, deb o'ylagan edim.

이처럼 불결한 일에 사람의 자식의 손은 전혀 가지 않을 거라고 생각했어요.


Ammo sen boshqa sevgi oldida eng yuksak sevgini, ya'ni ona sevgisini oyoqosti qilding.

그러나 당신은 다른 사랑 앞에서 가장 위대한 사랑을, 다시 말해 어머니의 사랑을 짖밟았어요.


Bu sevgining qadriga yetmagan kishi hech qachon boshqa sevgining qadriga ham yetmaydi.

이 사랑의 정도에 다다르지 못한 인간은 전혀 다른 사랑의 정도에도 다다르지 않아요.


Sen sevgiga loyiq emassan, - deb g'oyib bo'libdi.

당신은 사랑에 충분하지 않아요"라고 말하고 사라졌습니다.


Yigit oh urib yiqilibdi.

청년은 주저앉았습니다.


Uning qo'lidan uchib chiqib ketgan ona yuragi mayda-mayda bo'laklarga bo'linib, tunda sahroga yoyilibdi.

그의 손에서 날아가버린 어머니의 심장은 작은 조각들로 나누어졌고, 밤에 황야로 퍼졌습니다.


Yigit qilgan ishi uchun ming pushaymon bo'libdi, tiz cho'kib ona yuragi bo'laklariga qarab tavba-tazarru qilibdi, ammo endi kech bo'lgan edi.

청년은 저지른 일 때문에 1000개의 수치가 되었고, 무릎을 꿇고 어머니의 심장 조각을 보며 후회했습니다, 그러나 이제 늦어버렸습니다.


Ona yuragi kishilar qalbini yorituvchi ming bir yog'duga aylanib, uzoqlarga uchib ketibdi.

어머니의 심장은 사람들의 마음을 비추는 1001개의 빛으로 변했고, 멀리 날아가 버렸습니다.


Yigit esa sahroda umrbod darbadar bo'lib, odamlar orasiga qayta olmabdi.

청년의 경우 황야에서 평생동안 방랑자가 되었고, 사람들 사이로 돌아가지 못했습니다.


ko'chmanchi 유목민 qabila 부족 voya (과일, 곡물) 익은, 여문, 성숙한 voyaga yetmoq 여물다, 성숙하다 dasht 황야, 사막, 스텝 izhor 표현, 표시, 표출 sehrgar 매혹적인, 마술에 걸린 pari 요정 -ga muntazir ~를 기다리는, 대기하는 olis 먼 곳 -dan bo'lak ~이외에 tilga kirmoq 말하다 lat yemoq 타박상을 입다 qabih 더러운, 불결한 oyoqosti qilmoq 짖밟다, 밟아 뭉개버리다 yog'du 빛, 광선 oh urmoq 대성통곡하다, 목놓아 울다 oh urib yiqilmoq 주저앉다 umrbod 평생동안, 일평생 darbadar 방황, 유랑, 방랑


신고
Posted by 활활이